광주시, 4개동 분동 행정구역 개편절차 돌입
광주시, 4개동 분동 행정구역 개편절차 돌입
  • 이동화
  • 승인 2019.04.07
  • 댓글 1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광주시는 인구가 급증한 광남동 등 4개 동을 분동(分洞)하는 행정구역 개편 절차를 올해 안에 마무리키로 했다.

시는 오는 10일 광남동을 시작으로 분동과 직접적으로 해당되는 4개 지역에서 행정구역 개편에 대한 주민공청회를 개최한다고 7일 밝혔다.

이번 공청회는 광남동(10일 오후 3시), 경안동(11일 오전 10시), 송정동(11일 오후 3시), 오포읍(12일 오전 10시) 순으로 각각 행정복지센터 대회의실에서 개최한다.

시는 급격한 인구증가에 따른 주민행정서비스 개선과 행정효율성 제고를 위해 지난해 10월부터 '광주시 행정구역 개편 타당성에 대한 용역'을 진행 중이며 이번 공청회를 통해 광주시의 행정구역 현황 및 여건분석, 합리적(현실적)인 행정구역 개편(안), 행정구역 개편 향후 절차 등을 설명할 예정이다.

또한, 주민 의견을 취합하고 도·시의회 의견청취, 상급기관(경기도 및 행정안전부)과의 사전 업무협의 후 행정구역 개편 기본 계획을 수립해 시의회 보고, 상급기관 승인, 조례 개정 등 행정구역 개편 사항을 연내 마무리할 예정이다.

한편, 이번 행정구역 개편(안)에 대한 의견이나 건의사항이 있는 사람은 오는 19일까지 팩스(031-760-1406) 또는 이메일로 의견서(홈페이지 참고)를 제출할 수 있으며 기타 문의사항은 자치행정과(031-760-2752)로 문의하면 된다.


/광주 = 이동화기자 itimes21@incheonilbo.com

▲ 인천일보, INCHEONILBO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1
0 / 40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김이태 2019-04-17 08:44:53
오포읍 양벌리도 분동에 포함되도록 해주세요. 이게 뭡니까!! 2만 6천명이 사는 양벌리라니 동으로 슬격 시켜주길 바랍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