경기도 - 성균관대 '인공지능 대학원 설립' 협약
경기도 - 성균관대 '인공지능 대학원 설립' 협약
  • 황신섭
  • 승인 2019.03.15
  • 댓글 1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경기도와 성균관대학교가 인공지능(AI) 분야 산업 경쟁력 향상과 인재 양성에 힘을 모은다.

 삼성전자 등 국내 39개 기업도 네트워크 구축에 동참한다.

 14일 도에 따르면 이재명 경기지사와 신동렬 성균관대 총장이 15일 인공지능 대학원 설립·육성 협약서에 서명한다.

 인공지능 대학원은 과학기술정보통신부가 관·산·학 협력을 통해 핵심 기술을 개발하고, 세계적 인재를 키우고자 추진하는 사업이다.

 과기부는 올 1월 공모를 거쳐 성균관대, 한국과학기술원(KAIST), 고려대를 선정했다.

 앞으로 10년간 정부 지원금 190억원, 성균관대 자체 예산 38억원, 도비 19억원 등 총 247억원이 투입된다. 도는 성균관대가 개발하는 인공지능 기술을 해당 산업에 보급할 계획이다.

 이에 따라 성균관대는 오는 2학기부터 인공지능 특화 학과를 개설·운영한다.

 학생 정원은 석사급 45명, 박사급 15명 등 모두 60명이다. 또 인공지능 대학원을 중심으로 소프트웨어·하드웨어를 연구할 전임 교수 15명도 구성된다.

 김평원 도 과학기술과장은 "인공지능 대학원을 유치한 만큼 경기도가 이 분야의 으뜸 도시로 거듭나는 기회가 될 것"이라며 "세계적인 인재를 키워 인공지능 분야 발전을 이끌겠다"고 말했다.

/황신섭 기자 hss@incheonilbo.com

▲ 인천일보, INCHEONILBO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1
0 / 40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윤진한 2019-03-15 11:09:42
성대는 인문캠이 서울, 자과캠이 경기도 수원인 복수캠퍼스 체제. 여하튼, 해방후 유교국 조선.대한제국 최고 대학 지위는 성균관대로 계승, 제사(석전)는 성균관으로 분리됨. 최고 제사장 지위는 황사손(이 원)이 승계하였습니다. 한국의 Royal대는 국사에 나오는 최고 교육기관 성균관의 정통을 승계한 성균관대. 그리고 교황윤허 서강대. http://blog.daum.net/macmaca/2575