안양시 테마숲 특화관평로 등 3개 대로
안양시 테마숲 특화관평로 등 3개 대로
  • 허찬회
  • 승인 2019.03.1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미세먼지·도시 열섬 완화
안양시가 시민대로와 흥안대로, 관평로 등에 테마숲을 조성한다.

14일 시에 따르면 10억원을 들여 이팝나무을 비롯 화살나무, 버즘나무를 식재하고 디자인 전정을통해 미세먼지를 낮추고 도시열섬 현상 완화한다.

주요 대로변이 대상지역으로 가로수가 부족한 관양동 일원 시민대로에 이팝나무를 집중 식재해 경관개선을 꾀하기로 했다.

이팝나무는 백색의 꽃이 나무전체에 피었다가 가을이면 콩 모양의 보랏빛 타원형 열매를 맺는 특성이 있으며 가로수로 적합한 수목으로 알려져 있다.

평촌동 일원 흥안대로에는 키 작은 화살나무 등을 추가로 식재해 보다 풍부한 녹지 띠가 형성될 수 있도록 한다는 복안이다.

평촌일대 동안로와 관평로는 걷고 싶은 가로수길로 조성된다.

이 두 개소 도로변에 대해서는 현재 심어져 있는 버즘나무를 사각형 모양의 디자인으로 전정 작업을 벌여, 경관을 살리면서도 친근함이 감도는 가로수길로 조성할 계획이다.

이에 따른 수목을 구입해 이달 말부터 테마숲 조성에 들어갈 예정이다.

시 관계자는 "시민눈높이에 맞는 생활밀착형 녹지공간을 꾸준히 확대해 나갈 것"이라며, "올해 조성하는 테마숲이 여름철 폭염에 도시열섬 현상을 낮추고 미세먼지 저감에도 효과가 있기를 개대한다"고 전했다.

/안양=허찬회 기자 hurch01@incheonilbo.com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0 / 40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