중고자동차, 중고차매매사이트를 통해 중고차할부금액, 시세비교 및 허위 매물 꼼꼼하게 따져보고 비교하자!
중고자동차, 중고차매매사이트를 통해 중고차할부금액, 시세비교 및 허위 매물 꼼꼼하게 따져보고 비교하자!
  • 온라인뉴스팀02 기자
  • 승인 2019.02.20 00:0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인천일보=온라인뉴스팀02] 중고자동차는 외관과 가격만 보고 구입을 할 경우 추후 수리 비용으로 인해 오히려 손해를 볼 수 있기 때문에 꼼꼼한 체크는 필수적이다. 가장 먼저 매장방문이 중요하다. 중고자동차매매시장에 방문을 하면 인터넷에서 보던 국산차, 수입차 시세와 실제 매장의 실매물중고자동차 시세와는 다름을 느낄 수 있다. 또한 내가 알아보던 차량의 실제 모습 및 자동차의 엔진소리, 옵션 및 실내공간의 크기, 내가 생각하지 못했던 차종, 현장에서 영업하는 딜러들의 추천매물 등 다양한 정보를 얻을 수 있다.

신차보다 비교적 합리적으로 구입할 수 있는 중고자동차의 수요가 매년 높아지고 있는 가운데, 중고차 시장 성장에 따른 구매고객들의 피해 또한 날이 갈수록 증가하는 추세이다.

중고자동차 알아보는경우 싸고 좋은 차는 없다. 또한 상태가 좋다고 시세보다 비싼 가격을 주고 사는 것은 하면 안된다. 검색 가격범위는 평균 가격대를 기준을 삼는게 좋다. 내가 감안할 수 있는 부분과 아닌 것을 단시간 내에 비교하고 정할 수 있기 때문이다.

차체 외장 패널의 경우 몇 개를 교환하더라도 상관없고 범퍼는 아예 소모품으로 분류돼 전혀 해당사항 없다. 물론 판금 또는 교환 없이 해당 부품만 교환한 경우 무사고나 사고차가 아닌 ‘단순교환’이라 표현한다. 일반 소비자가 생각하는 무사고는 ‘무빵(무판금/무교환)’이라고 표현하며 루프를 제외한 프레임을 판금도장 또는 절단(교환) 했을 경우에만 사고차로 분류한다.

허위 매물은 판매자가 판매 중인 다른 매물, 또는 판매했던 매물을 검색해보면 어느정도 가려낼 수 있다. 매물 등록시점과 일치하지 않는 사진(배경), 실제 제원과 동떨어진 상품설명, 사진 없는 매물 들이 섞여 있을 경우 의심해봐야 한다. 또한 중고차매매사이트에서 지원하는 중고차할부 계산기를 활용하여 선수금 대비 월 예상 납입금액도 확인하는 것이 좋다.

마지막으로 카히스토리 등록원부 조회는 꼭 체크해야 한다. 최초 등록일보다 연식이 앞서는 경우에는 ‘각자 차량’이라 부르고 반대로 최초등록일보다 연식이 뒤처진다면 이를 ‘역각자 차량’이라 부른다. 

요즘은 연식변경이 예전보다 빨라져 ‘각자 차량’이 많아졌고 각자는 살 때와 이전등록 비용 면에서 유리한데 팔 때 그만큼 손해를 볼 수 있다. 직수입이나 재고차에서 종종 볼 수 있는 역각자는 이전등록 비용이 높아 불리하고 이전 연식이라 차의 연식에 따른 엔진, 편의장비 등 이 다를 수도 있으니 등록증에 ‘최초등록일’과 ‘연식’ 항목을 꼭 확인하자. 택시, 화물, 버스 공제로부터 피해 보상받은 이력이나 차주의 자부담으로 처리한 경우는 조회가 되지 않는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0 / 40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