클래식과 함께하는 주현미 세레나데
클래식과 함께하는 주현미 세레나데
  • 허찬회
  • 승인 2019.01.02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3일 용인포은아트홀서 '2019 용인의 예술을 열다' 공연 

(재)용인문화재단은 용인예총(회장 노승식)과 공동주최로 3일 오후 7시30분 용인포은아트홀에서 '2019 용인의 예술을 열다'(부제 : 클래식과 함께하는 주현미 세레나데)를 개최한다.

복합 라이브 콘서트 형식으로 꾸며지는 '2019 용인의 예술을 열다' 공연은 용인을 기반으로 활발하게 활동하고 있는 웨스턴심포니오케스트라(지휘 방성호)와 대중가수 주현미의 클래식과 트로트의 만남을 메인으로 소프라노 박지현, 이덕인, 바리톤 장동일이 함께하는 성악 무대도 마련됐다.

기해년 황금 돼지의 해, 용인시민을 위한 새 희망의 메시지를 전달 해 줄 이번 무대는 보다 많은 시민들이 문화를 향유할 수 있는 기회를 제공하기 위해 댓글 이벤트를 통한 무료 초대 공연으로 진행된다. 2019 용인의 예술을 열다 공연관련 세부사항은 용인문화재단 홈페이지(www.yicf.or.kr)를 통해 확인할 수 있다.

/용인=허찬회 기자 hurch01@incheonilbo.com

▲ 인천일보, INCHEONILBO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0 / 40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