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주시 초월읍 한 재활용 공장 화재
광주시 초월읍 한 재활용 공장 화재
  • 장은기
  • 승인 2018.12.27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사진제공=광주소방서

 지난 26일 오후 9시 42분쯤 광주시 초월읍 지월리 한 재활용 공장에서 화재가 발생해  2시간 반 만에 진화됐다.


 이날 화재로 폐비닐 저장 창고(벽돌 스레트 244㎡)와 컨테이너 등을 태워 6900만(소방서 추산)원의 재산피해가 발생했다. 다행히 인명피해는 발생하지 않았다.


 27일 소방서에 따르면 폐비닐 및 회로기판을 재활용하는 창고에서 화재가 발생했다는 신고에 따라 소방당국은 펌프차 등 장비 22대와 소방관 등 인력 63여명을 투입해 진화작업을 벌였다. 


 소방서 관계자는 "폐비닐 및 회로기판을 재활용하는 창고 앞에 쌓아둔 폐비닐에서 불이 시작됐다"는 "신고자 진술을 토대로 정확한 화재 원인을 조사하고 있다"고 말했다.


 /광주 = 장은기기자 50eunki@incheonilbo.com
 


▲ 인천일보, INCHEONILBO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0 / 40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