방송인 유병재, 광주 나눔의집 1000만원 후원
방송인 유병재, 광주 나눔의집 1000만원 후원
  • 장은기
  • 승인 2018.12.04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광주시 퇴촌면 일본군 위안부 피해자 지원시설인 나눔의 집은 3일 방송인 유병재씨가 위안부 피해 할머니들을 위해 써달라며 지난달 28일 1000만원을 후원했다고 밝혔다.

유씨는 "그동안 받아온 분에 넘치는 관심과 사랑을 나누고 싶었지만, 방법을 모른다는 핑계로 실천하지 못하고 살았다"며 "우연한 기회에 지인의 소개로 후원하게 됐는데 아직 부족하고 작은 시작이지만 누군가 한 분에게라도 선한 영향이 전달됐으면 한다"는 마음을 전해왔다고 나눔의 집 측은 설명했다.

/광주=장은기기자 50eunki@incheonilbo.com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