박해미 남편 음주 시속은 167㎞
박해미 남편 음주 시속은 167㎞
  • 강상준
  • 승인 2018.09.14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警 "조만간 2차 소환조사"

배우 박해미의 남편 황민(45)씨 음주운전 교통사고 당시 차량 시속은 167㎞로 밝혀졌다.

그의 혈중알코올 농도는 면허 취소에 해당하는 0.104%로 파악됐다.

김기출 경기북부지방경찰청장은 수사와 관련, "가해자가 음주와 과속에 대해모두 인정했으며, 조만간 2차 소환조사를 할 것"이라고 13일 밝혔다.

경찰은 2차 조사 후 황씨에 대한 구속영장 신청을 검토한다는 계획이다.

/의정부=강상준 기자 sjkang15@incheonilbo.com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