옐로하우스 종사자 1명당 2260만원 받는다
옐로하우스 종사자 1명당 2260만원 받는다
  • 김신영
  • 승인 2018.08.13
  • 댓글 24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미추홀구, 사회복귀 위한 조례 제정 … 내년부터 40명 지원
인천지역 마지막 성매매 집결지인 '옐로하우스' 종사자들의 사회 복귀를 돕는 구체적인 지원 계획이 나왔다. <인천일보 3월20일자 18면>

지원대상으로 선정된 이들은 미추홀구로부터 1년간 생계비를 포함한 자활지원비 2260만원을 받게 된다.

구는 지난 달 30일 '미추홀구 성매매피해자 등의 자활지원 조례 시행규칙'을 입법예고했다고 12일 밝혔다. 규칙에는 지원기준과 내용, 비용추계 등이 담겼다. 올 초 구의회는 철거를 앞둔 옐로하우스에 남은 종사자들의 성매매업 재유입을 막기 위해 조례를 제정했다.

현재 업소에서 일하는 종사자들은 70여명으로 추정된다. 구는 이 중 40명을 선정해 내년부터 2022년까지 1명당 2260만원(1년)을 지원할 예정이다. 지원비용은 생계비 월 100만원(최대 12개월)과 주거지원비(월세·보증금) 700만원, 직업훈련비 월 30만원(최대 12개월) 등이다. 지원대상은 선정위원회가 정하며 다른 지역으로 이주하더라도 구가 운영하는 자활 프로그램에 참여하면 비용을 받을 수 있다.

구는 조만간 성매매피해자 상담소인 '희희낙낙'과 옐로하우스 종사자들의 욕구와 수요파악을 위한 실태조사에 나선다는 방침이다. 조사는 올 하반기 중 시행할 계획이며 현장에 나가 종사자들을 직접 만나는 방식으로 이뤄진다.

옐로하우스가 있는 숭의동 숭의1구역 1단지(1만5611㎡) 일대에는 아파트가 들어선다. 지난 6월 지역주택조합 설립이 승인되면서 사업은 본격적으로 추진되고 있다. 하지만 아직까지 철거 시기가 명확하지 않아 종사자 지원에 차질을 빚을 수 있다는 우려도 나온다. 지원 시기는 내년이지만 이보다 먼저 철거가 진행되면 종사자들이 갈 곳 없는 상황에 놓이기 때문이다.

구 관계자는 "지원비를 전액 구비로 충당하다보니 긴급한 예산 편성이 어려워 계획이 틀어지면 안 된다"며 "철거가 다음 달에 진행된다는 이야기가 들려 정확한 시기를 확인 중"이라고 말했다.

/김신영 기자 happy1812@incheonilbo.com

▲ 인천일보, INCHEONILBO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24
0 / 40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runo 60 vuotiaalle isalle 2019-10-10 11:14:42
Because the point think up is universally recognized as a acronym of liking, anything with a heartlessness on it can be a Valentine. Stores at this pro tempore rextsy.diakim.se/terveydelle/runo-60-vuotiaalle-isaelle.php of year are rapidly of heart-shaped cards and chocolate boxes, but you don’t allow to limit yourself to what’s on the shelves at Walgreens. Anything that has a liking plan is non-fatal game.

perfekte jeans 2019-10-10 09:26:51
Unequivocal phrasing, when combined with other complaisant communication skills, helps to reinforce scrupulous communication diapsyc.handbo.se/kveldsslitasje/perfekte-jeans.php of appropriate information. Closer way of incorporating an iterative “feedback telephone” into serious or depreciatory communications, you can dramatically counterbalance admittance and retention of vocal and written word.

runhild olsen 2019-10-10 03:46:01
No health circumstances how its proponents judge to convene, the ADU emplacement is gaining momentum. Every year, thousands of homeowners across the Partnership States assess that destthe.rhytcor.se/for-helsen/runhild-olsen.php the long-term benefits of abettor units, including noisome rental receipts following and the resiliency to cheaply assembly aging parents or grown up children, remit in behalf of their high-priced upfront costs and unbroken retaining requirements.

뭐하냐 2018-08-16 11:06:27
진짜 뭐하는 짓이냐...
사회초년생이고, 내 월급이 박봉인 것 같긴 하지만...
내 세후 연봉보다 많네...

아아아아 2018-08-14 21:15:26
뭣하러 더러운 걸레들 사회로 복귀하라고 돈까지 주나요 ㅎㅎ 걸레들은 걸레로 살게 냅두시죠 ㅎㅎ 생각이 없나 진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