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00명 수용' 송도컨벤시아 2단계 완공 코앞
'2000명 수용' 송도컨벤시아 2단계 완공 코앞
  • 김칭우
  • 승인 2018.07.12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 송도컨벤시아 전시장 앞면. /사진제공=인천경제청
▲ 외부 전경. /사진제공=인천경제청
인천 글로벌 마이스산업의 핵심이 될 송도컨벤시아 2단계 건립공사가 이달 중 마무리된다.

11일 인천경제자유구역청에 따르면 송도컨벤시아 2단계 시설은 900개 이상 부스를 설치할 수 있는 대형 전시장, 2000명 이상을 동시 수용할 수 있는 대형 회의장 등전체 넓이 6만4000㎡ 규모로 조성됐다. 2단계 시설은 연수구 센트럴로 123 송도컨벤시아 1단계 시설과 연결돼 마련됐다.

인천경제청은 1단계 시설 가동률이 포화상태에 이르자 2015년 2단계 확장공사에 착수, 임대형 민자방식(BTL)으로 1538억원을 들여 약 3년 만에 공사를 마쳤다. 이로써 송도컨벤시아 총면적은 기존 1단계 시설의 배 수준인 11만7000㎡로 커졌다. 시설이 배로 커지면서 대규모 국제회의 유치 경쟁력도 강화될 것으로 기대된다.

인천경제청은 18일 준공식을 열고, 21일에는 송도컨벤시아 2단계 시설을 정식 개관할 예정이다. 아울러 인천시는 2단계 준공을 계기로 송도컨벤시아 주변 400만㎡를 국내 첫 국제회의복합지구로 지정받는 방안을 추진하고 있다.

인천시는 올 5월 문화체육관광부로부터 조건부 승인을 받고 복합지구 세부구역 조정작업을 진행 중이다.
송도컨벤시아 일대가 올해 8월 중 국제회의복합지구로 최종 지정되면 관광진흥법상 관광특구처럼 국비 지원, 용적률 완화, 교통 유발금 감면 등의 혜택을 받을 수 있다.

/김칭우 기자 chingw@incheonilbo.com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