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재명 "평화가 온다"…파주 임진각서 '평화선언' 발표
이재명 "평화가 온다"…파주 임진각서 '평화선언' 발표
  • 정재수
  • 승인 2018.06.12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이재명 "경기북부 평화와 번영의 시대 연다"
이재명, 12일 선거 마지막날 유세 파주 임진각서 '평화 선언'
20180612010011.jpeg
▲ 이재명 더불어민주당 경기지사 후보가 12일 오전 파주 임진각에서 북미정상회담 개최를 환영하면서 '평화의 시대 새로운 경기, 이재명에게 맡겨주십시오'라는 평화 선언문을 발표하고 있다./사진제공=이재명 후보 캠프


 
이재명 더불어민주당 경기지사 후보가 북미정상회담이 열리는 12일 오전 파주 임진각에서 '평화 선언'을 발표했다.

이 후보는 '평화의 시대 새로운 경기, 이재명에게 맡겨주십시오'라는 선언문을 틍홰 "평화가 온다. 희망이 온다. 기회가 열린다. 한반도에 핵전쟁의 공포가 사라지고 완전하고 검증 가능하며 돌이킬 수 없는 평화가 찾아온다"면서 환영의 뜻을 밝혔다.

이 후보가 발표한 평화 선언에는 ▲평화는 곧 경제 ▲구태·적폐 반평화 세력인 홍준표와 자유한국당, 남경필 후보는 경기도를 책임질 자격이 없다 ▲문재인 정부와 긴밀하게 협력할 후보는 바로 이재명이라는 메시지를 전했다.

이 후보는 "다시없을 소중한 기회, 문재인 정부와 손잡고 한반도 평화와 경기북부 발전을 이뤄내겠다"면서 "접경지역 규제에 시달려온 도민의 웃음을 찾아드리겠다. 도민의 삶, 저 이재명이 책임지겠다. 평화와 번영의 새로운 경기, 이제 시작이다"고 강조했다.

지난달 본선 후보 등록 후 첫 유세지역으로 택한 파주를 다시 찾은 이유에 대해 이 후보는 "새로운 평화가 시작되고 있기 때문에 평화에 힘 실어주고 싶다. 앞으로 경기북부는 남북교류와 동북아 평화·경제공동체의 중심지가 돼야 한다"며 "동서남북이 균형 발전하는 공정·공평한 경기도를 위해 첫날 유세와 마지막 유세 장소를 이곳으로 택했다"고 밝혔다. 


/정재수 기자 jjs3885@incheonilbo.com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