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6·13 풍향계] 시민단체, 시도교육감 후보에 현장실습 정책안 질의
[6·13 풍향계] 시민단체, 시도교육감 후보에 현장실습 정책안 질의
  • 장지혜
  • 승인 2018.04.19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지난해 현장실습 나갔던 특성화고 학생이 사망하는 등 현장실습생 사고가 끊이질 않자 시민단체가 시도교육감 예비후보에게 관련 정책을 질의했다.

전국청소년노동인권네트워크협의회는 17개 시·도 교육청 교육감 후보를 대상으로 정책질의서와 요구사항을 발송했다고 18일 밝혔다.

협의회는 "대안적인 직업교육 계획 마련은 정부뿐 아니라 중등교육을 책임지는 각 시도교육청 차원의 의지와도 관련이 있다"며 "교육감 선거에 나서는 예비후보라면 직업계고 산업체 파견형 현장실습에 대한 입장과 견해가 있어야 한다"고 설명했다.

이에 따라 정책질의서에 7가지 직업계고 현장실습 제도 정책관련 요구사항과 13가지 질문을 담았다.

이 단체는 후보들에게 이달 30일까지 답변을 받을 계획이다.

협의회는 "기존 교육부 개선안은 제대로 된 직업교육을 위한 본질적인 반성과 변화의 태도를 찾아 볼 수 없는 땜질식 처방일 뿐이었다"고 말했다.

/장지혜 기자 jjh@incheonilbo.com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