안전 이상 무 에코누리 호, 4월 초 운항 재개
안전 이상 무 에코누리 호, 4월 초 운항 재개
  • 박범준
  • 승인 2018.03.13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인천항만공사(IPA)는 최근 선박 검사를 마친 아시아 최초 LNG(액화천연가스) 연료 추진선 '에코누리' 호의 운항을 4월 초 재개할 예정이라고 13일 밝혔다.

선박안전법에 따라 진행된 이번 정기 검사로 에코누리 호는 선체 및 기관의 안전성을 검증받았다.

선박 청소와 운항 준비가 끝나면 다시 항만안내선의 기능을 수행하게 된다.

에코누리 호는 지난해 인천항 견학 차원에서 2434명을 태우고 총 106차례 운항했다. 견학 신청은 IPA 누리집에서 하면 된다.

260t급 에코누리 호는 길이 38m, 폭 8m 선박으로 시속 27.78㎞의 속력으로 바다를 항해한다.

기존 선박에 비해 환경오염물질 배출량이 극히 적어 대기질 개선 효과가 뛰어나 친환경 선박으로 불린다.


/박범준 기자 parkbj2@incheonilbo.com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