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막영애 잔멸치' 배우 심진보 심장마비로 별세
'막영애 잔멸치' 배우 심진보 심장마비로 별세
  • 연합뉴스
  • 승인 2018.03.07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AKR20180307108600005_01_i.jpg
▲ 故 배우 심진보 /연합뉴스


tvN '막돼먹은 영애씨' 시리즈에서 '잔멸치'로 얼굴을 내밀었던 배우 심진보가 지난 5일 심장마비로 별세한 사실이 뒤늦게 알려졌다. 향년 35세.

7일 tvN에 따르면 심진보는 5일 자택에서 심장바미로 숨진 채 가족에 발견됐으며, 이날 오전 장례식 발인을 마쳤다.

그는 2012~2013년 '막돼먹은 영애씨' 시즌 9~11에 '잔멸치'로 얼굴을 내밀었다. 극중 이름도 본명인 '심진보'였으며, 별명이 '잔멸치'였다.

'막돼먹은 영애씨' 제작진은 "동료들의 애도 속 장례절차를 마쳤다"며 "고인의 명복을 빈다"고 전했다. /연합뉴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