나인뮤지스 경리, 스타제국과 재계약
나인뮤지스 경리, 스타제국과 재계약
  • 연합뉴스
  • 승인 2018.02.02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AKR20180202050400005_01_i.jpg
▲ 경리 /연합뉴스


걸그룹 나인뮤지스의 경리(28·본명 박경리)가 소속사 스타제국과 재계약을 했다.

2일 스타제국은 "경리와 인연을 이어가게 돼 무척 기쁘다. 앞으로도 든든한 조력자가 돼 전폭적인 지원을 아끼지 않겠다"고 밝혔다.

나인뮤지스 멤버 중 소속사와 재계약을 맺은 건 경리가 두 번째다. 지난해 하반기 나인뮤지스의 유일한 원년 멤버인 혜미(본명 표혜미·27)가 먼저 재계약을 체결했다.

당초 9인조로 등장해 '모델돌', '군통령'으로 불린 나인뮤지스는 세라, 이샘, 은지, 현아, 이유애린, 민하, 라나, 재경, 비니가 계약 만료나 개인적인 사유로 팀을 떠났다.

이후 팀을 지킨 혜미와 함께 경리, 성아, 소진, 금조가 합류해 활발히 활동하고 있다.

최근 경리는 채널A 예능 '천만홀릭, 커밍쑨'에 진행자로 발탁돼 이달 중 첫 방송을 앞두고 있다. /연합뉴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