여자 프로배구 흥국생명 이재영·크리스티나 쌍포 40점 합작…연패 탈출
여자 프로배구 흥국생명 이재영·크리스티나 쌍포 40점 합작…연패 탈출
  • 이종만
  • 승인 2017.12.11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여자프로배구 인천 흥국생명이 4연패에서 탈출했다. 5경기 만에 승리를 챙긴 흥국생명은 시즌 3번째 승리를 거두며 꼴찌 탈출의 발판을 놨다.

흥국생명은 10일 오후 인천 계양체육관에서 열린 도드람 2017-2018 V-리그 여자부 3라운드 KGC인삼공사와의 홈경기에서 3대 0(25-23, 25-22, 25-19)으로 승리했다.

이로써 흥국생명은 3승9패(승점 11)를 기록했다.

여전히 최하위인 6위지만 5위 GS칼텍스(5승7패, 승점 11)를 바짝 쫓고 있다.

이날 흥국생명 이재영과 크리스티나는 나란히 20득점씩 기록하며 승리를 견인했다.

흥국생명은 14일 인천 계양체육관에서 수원 현대건설을 상대로 2연승에 도전한다.

/이종만 기자 malema@incheonilbo.com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