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수능 소원등' 아래서 …
'수능 소원등' 아래서 …
  • 이성철
  • 승인 2017.11.22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 포항 지진으로 연기된 2018학년도 대학수학능력시험을 이틀 앞둔 21일 오후 수원시 영통구 수원외국어고등학교에 3학년 수험생들이 고득점을 기원하며 후배들이 달아준 소원등 아래서 잠시 휴식을 취하고 있다. /이성철 기자 slee0210@incheonilbo.com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