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인천AG] 케냐 출신 키르와 여자 마라톤 우승
[인천AG] 케냐 출신 키르와 여자 마라톤 우승
  • 이종만
  • 승인 2014.10.03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케냐 출신의 귀화 마라토너 에우니세 젭키루이 키르와(30·바레인)가 인천아시아경기대회 여자 마라톤에서 금메달을 목에 걸었다.

키르와는 2일 인천 송도 센트럴파크 앞을 출발해 인천항 해안도로와 배후산업단지, 청라신도시를 거쳐 인천아시아드주경기장으로 들어오는 42.195㎞ 풀코스 레이스에서 2시간 25분 37초의 기록으로 가장 먼저 결승선을 통과했다.

개인 최고기록이 2시간 21분 41초로 세계 최정상급의 마라토너인 키르와는 바레인이 아시안게임 금메달을 노리고 귀화시킨 선수다.

그는 올 시즌 최고 기록이 2시간 31분대에 머물렀으나 아시안게임에서 노익장을 과시하며 정상에 올랐다.

일본의 간판 마라토너인 기자키 료코가 키르와를 끝까지 추격했지만 역전하지 못하고 2시간 25분 50초로 은메달을 목에 걸었다.

일본은 귀화 선수를 출전시킨 바레인의 벽에 막혀 1998년 방콕 아시안게임의 다카하시 나오코 이후 16년 만에 금메달을 따겠다던 목표를 접었다.

/이종만 기자 malema@incheonilbo.com

▲ 인천일보, INCHEONILBO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0 / 40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