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인천AG] 대회 최우수선수 세부 시상계획 확정
[인천AG] 대회 최우수선수 세부 시상계획 확정
  • 이종만
  • 승인 2014.10.03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인천아시아경기대회를 가장 빛낸 대회 최우수 선수에게 상금 5만 달러(약 5200만원)가 돌아간다.

앞서 2014인천아시아경기대회 조직위원회는 '삼성 MVP(최우수선수) 어워드' 운영위원회를 열어 이 같은 세부 시상계획을 확정하고, 지난 1일부터 후보 선수 8명을 상대로 국내외 기자들의 투표를 받고 있다.

수상자는 3일까지 투표 결과를 토대로 4일 폐회식 때 발표된다.

수상자는 스포츠맨과 삼성의 이미지를 담은 트로피, 삼성전자 최신 제품, 상금 5만달러를 받는다.

삼성 MVP 어워드는 1998년 방콕 아시안게임에서 삼성전자의 후원으로 도입됐다.

초대 수상자는 이토 고지(육상·일본)였고 2002년 기타지마 고스케(수영·일본), 2006년 박태환(수영·한국), 2010년 린단(중국·배드민턴)이 차례로 영예를 안았다.

/이종만 기자 malema@incheonilbo.com

▲ 인천일보, INCHEONILBO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0 / 40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