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경인해양사무소 신설해 편리한 행정서비스 제공"
"경인해양사무소 신설해 편리한 행정서비스 제공"
  • 김칭우
  • 승인 2011.02.01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선원표 인천지방해양항만청장


선원표 인천지방해양항만청장은 우리나라 최초의 내륙수운인 경인아라뱃길의 성공적인 개통을 위해 준비를 철저히 하고 있다.
선 청장은 "경인항과 경인아라뱃길의 성공적 운영을 위해 전담 운영조직인 경인해양사무소를 신설할 계획"이라며 "이를 통해 경인아라뱃길 이용자에게 한걸음 더 다가선 빠르고 편리한 행정서비스를 제공할 계획"이라고 밝혔다.

   
 

우리나라 최초의 내륙수운인 만큼 안전에 역점을 두어 집중적인 해상교통관제를 실시하고 경인항 입출항 선박의 안전을 위해 선박통항규칙을 제정해 시행할 계획이다.
또 경인항에 투입할 순찰선을 건조하고 있고, 경인항 입구의 항로 확보를 위한 준설공사가 진행되고 있어 10월 개장 전까지 모든 준비가 순조롭게 마무리될 것으로 보고 있다.
선 청장은 "국가역점사업인 경인아라뱃길이 올해 10월 개장하면 경인항과 인천항이 상호보완적으로 작용해 시너지효과를 내게 돼 인천지역이 한 단계 더 성장할 수 있는 계기가 될 것으로 기대한다"며 "능동적이고 적극적으로 맞춤형 행정서비스를 제공해 인천항과 경인항이 수도권의 관문항이자 환황해권 최고의 거점항으로 거듭날 수 있도록 최선의 노력을 다하겠다"고 밝혔다.

/김칭우기자 chingw@itimes.co.kr
 

▲ 인천일보, INCHEONILBO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0 / 40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