英, 3분기 GDP -0.2% 확정
英, 3분기 GDP -0.2% 확정
  • 승인 2009.12.22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런던(영국)=AP/뉴시스】영국 국내총생산(GDP) 기준 경제성장률이 지난 3분기 0.2% 감소한 것으로 최종 집계됐다.

22일 영국 통계청에 따르면 GDP 성장률은 3분기(7~9월)에 이전분기 대비 0.2%, 전년 동기대비 5.1% 하락했다.

이는 3분기 성장률에 대한 3번째이자 최종적인 지표이며 이전보다 다소 개선된 것들이지만 전문가들의 기대에는 못미치는 수치이다. 앞서 첫 번째 통계에서는 -0.4%, 2번째 통계에서는 -0.3%로 각각 잠정, 발표됐었다.

전문가들은 당초 확정치에서는 -0.1%에서 0.2%로 플러스 성장세를 기록할 것으로 내다봤었다.

통계청은 건설부문은 3분기에 1% 성장했지만 서비스 부문이 0.2% 감소하고, 은행과 보험 등 금융부문의 저조한 실적 등으로 인해 전반적인 성장세를 견인하지는 못했다고 밝혔다.

산업생산은 0.9%, 제조업은 0.2% 각각 하락했다. 그나마 호텔업 및 요식업은 0.7% 성장했다.

영국 정부와 영란은행은 영국이 4분기(10~12월)에 2차대전 이후 최대의 불황에서 벗어날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

▲ 인천일보, INCHEONILBO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0 / 40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