X
주택은행은 한 사람이 최고 20억원을 탈 수 있는 밀레니엄복권
주택은행은 한 사람이 최고 20억원을 탈 수 있는 밀레니엄복권
  • 승인 1999.11.13 00:00
  • 수정 2002.11.07 16:01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주택은행은 한 사람이 최고 20억원을 탈 수 있는 밀레니엄복권〈사진〉을 오는 15일부터 발행한다.

 4연식 1장으로 발행되는 이 복권은 2천원짜리 복권 한장안에 각조의 A~D, 7자리 숫자가 들어있다.

 예를 들면 복권 1장에 1조A 1111111, 1조B 1111111, 1조C 1111111, 1조D 1111111 등 조와 번호는 같고 조뒤의 알파벳 문자(A·B·C·D)만 다른 4개의 번호를 담고 있다.

 당첨금은 1등이 6억원, 2등(1등의 전번호·후번호)은 4억원, 3등(1등의 전전번호·후후번호)은 3억원이다.

 이에 따라 2천원짜리 밀레니엄복권 5장을 연속번호로 구입하면 최고 20억원을 받게 된다.

 보너스상인 밀레니엄상으로 대상에 체어맨 1대, 금상 레간자 4대, 은상 누비라Ⅱ 45대, 동상 베르나 450대, 행운상 비스토 1천5백대 등 승용차 총 2천대가 걸려있다.

 주택은행은 밀레니엄복권 1천5백만장을 발행할 계획이며 추첨은 내년 1월16일. 〈연합〉

▲ 인천일보, INCHEONILBO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0 / 40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