INI스틸 타임캡슐 봉인
INI스틸 타임캡슐 봉인
  • 승인 2004.12.24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INI스틸이 30년 후에 열어볼 타임캡슐을 인천공장에 매설 봉안했다.
 INI스틸은 23일 인천공장 화단에서 김무일 INI스틸 부회장과 임직원들이 참석한 가운데 타임캡슐을 매설·봉안을 위한 행사를 가졌다고 밝혔다.
 이번 행사는 인천과 포항, 당진공장의 3개 공장체제 구축 이후 새로운 시작을 알리는 ‘Take off 2005’ 운동을 전개하는 동시에 회사의 노사화합 및 발전의 기원, 앞으로 영원히 지속발전하는 철강회사가 되겠다는 염원에서 마련됐다.
 타입캡슐에는 전임직원 사진, 공장 모습 동영상 및 사진, 30년 후 후배에게 보내는 임직원 편지, 한보철강 인수계약서 및 당시 사용한 만년필, 급여명세서, 타임캡슐 수장일 당일 중앙 및 지방 일간지, 현재 통용되고 있는 지폐와 동전 등 500여점이 담겨졌다.
 또 INI스틸 운동팀인 여자 축구단과 남자 양궁단 운동복 및 훈련사진, 각종 상장, 우승기, 트로피, 원창동 운동장(전경 사진, 휴게시설, 조감도)과 타임캡슐관련 기획서 등도 포함됐다.
 회사측은 창립 80주년인 2033년 6월10일 타임캡슐을 개봉할 때 현재 임직원들 중 가능한 사람들을 참여하게 할 계획이다.
 김무일 부회장은 “타임캡슐은 지난 50년의 INI스틸 역사를 재정립하고 새로운 30년, 계속 이어질 그 후를 시작한다는 의미’라며 “이번 행사를 통해 임직원들이 회사의 미래에 대한 진취적인 의욕 등을 가지는 계기가 되기를 바란다”고 말했다. /이현구기자 h1565@

▲ 인천일보, INCHEONILBO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0 / 40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