국민銀 고양연고 프로축구化
국민銀 고양연고 프로축구化
  • 승인 2003.07.26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고양시와 아마축구 최강 국민은행 축구단이 실업축구 지역연고 단계를 거친 프로축구 2단계 창단을 위해 본격적인 가동에 들어갔다.
고양시와 국민은행 축구단은 25일 시청 상황실에서 강현석 시장과 김성철 국민은행 부행장겸 축구단장, 고양시 축구단 창단 추진위원과 선수 등 60여명이 참석한 가운데 고양시-국민은행 축구단 지역연고 협약 조인식을 가졌다.
이날 조인식에서 고양시와 국민은행은 프로축구 K-1, K-2 2부리그 체제 추진에 발맞춰 수년내에 프로축구단으로 전환하는데 원칙적으로 합의했다. 
또 국민은행 축구단은 고양지역을 연고로 활동하면서 사회인 축구와 엘리트체육의 활성화를 위해 노력하고 시는 홍보·청중 동원 등을 지원하게 된다.
시는 그동안 프로축구단의 창단을 위해 ▲다각적인 검토로 프로축구단 창단 ▲신생실업축구단 창단-프로축구단 전환 ▲기존 실업축구단 연고-프로축구단 전환 등 3가지 방안을 놓고 고심해 왔으나 재정부담과 시민여론에 따라 선수수급에 유리한 ‘기존실업축구단 연고-프로축구단 전환안’을 채택해 연고협약이 성사됐다.
이로써 국민은행 축구단은 고양종합운동장을 홈구장으로 사용하게 되며 오는 9월6일 개막하는 K-2리그 후반기부터 홈구장에서 경기를 치르게 된다.
붉은악마 고양시 모임 홍의군(회장 김종우)은 앞으로 고양 국민은행 축구단의 활성화와 원활한 프로축구단 전환을 위한 진정한 시민구단을 위해 서포터즈 모집과 서명운동을 벌이는 등 본격활동에 돌입했다.
한편 고양시는 국제규모의 고양종합경기장을 완공해 오는 10월7일 개장기념으로 2004 아테네 올림픽 축구 아시아 2차 예선전을 유치해 놓았다. <지청치기자> ccji@inchontimes.com

▲ 인천일보, INCHEONILBO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0 / 40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