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오늘의현장] 대학생 없는 대학가, 생기 잃은 골목
[오늘의현장] 대학생 없는 대학가, 생기 잃은 골목
  • 김현정
  • 승인 2021.04.08 14:55
  • 수정 2021.04.08 15:04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코로나19 여파로 학사운영을 온라인으로 진행하고 
비대면 수업을 시작한 지 세 학기째, 
학생들로 북적거려야 할 대학가가 썰렁하기만 합니다. 
대학 생활을 즐기지 못하고 있는 학생들과, 
학생들을 주 소비자로 하는 대학가 상인들은 어려움을 호소하고 있습니다. 
인천의 대표 대학 상권 인하대학교의 상황은 어떤지 
오늘의 현장에서 살펴봤습니다.

/ 김현정 인턴기자 kyule@incheonilbo.com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0 / 40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