신화 전진, 라이브웍스컴퍼니에 둥지…신혜성·이민우와 한솥밥
신화 전진, 라이브웍스컴퍼니에 둥지…신혜성·이민우와 한솥밥
  • 정유진
  • 승인 2021.04.08 13:31
  • 수정 2021.04.08 13:31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 /라이브웍스컴퍼니 제공

신화의 전진이 라이브웍스컴퍼니와 계약을 맺어 멤버 신혜성, 이민우와 한솥밥을 먹게 된다.

라이브웍스컴퍼니는 8일 전진이 5년간의 장기 계약을 체결했다고 밝혔다. 보통 계약 기간이 3년인 점과 비교하면 이례적이다.

회사의 설명에 따르면 이번 전속 계약은 2001년 신화의 첫 번째 콘서트부터 약 20년간 함께한 라이브웍스컴퍼니 이장언 대표와의 믿음과 인연이 바탕이 됐다.

전진의 합류로 신화 멤버 중 절반이 같은 소속사 식구가 됐다.

라이브웍스컴퍼니는 "다재다능한 만능 엔터테이너 전진과 함께하게 되어 기쁘다"며 "앞으로도 전진이 신화 활동뿐만 아니라 솔로 아티스트로서 다양한 활동을 통해 최고의 모습을 보일 수 있도록 아낌없이 지원할 계획"이라고 소감을 밝혔다.

 

/정유진 기자 coffee17g@incheonilbo.com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0 / 40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