정재형, 음악 프로젝트 '홈' 시작…봄 감성 물씬
정재형, 음악 프로젝트 '홈' 시작…봄 감성 물씬
  • 정유진
  • 승인 2021.03.30 10:42
  • 수정 2021.03.30 10:44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 /안테나 제공

뮤지션 정재형이 새로운 음악 프로젝트를 시작한다.

30일 소속사 안테나에 따르면 정재형은 올해 새로운 음악 프로젝트 '홈'(HOME)을 시작한다. 먼저 31일 정오 신곡 '페더 오브 더 스프링'(Feather of the Spring)을 공개할 예정이다.

'페더 오브 더 스프링'은 정재형의 감성과 봄의 정취를 느낄 수 있는 연주곡으로, 2019년 6월 '아베크 피아노'(Avec Piano) 앨범 이후 1년 9개월 만에 새로 발표하는 싱글이다.

안테나는 "정재형은 새 싱글 공개를 필두로 활발한 음악 활동을 펼칠 예정"이라고 밝혔다.

정재형은 4월 2일 롯데콘서트홀에서 열리는 '오노프 콘서트'를 통해 신곡 라이브를 처음 선보일 예정이다.

 

/정유진 기자 coffee17g@incheonilbo.com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0 / 40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