정부, 코로나19 신속접종 위해 신종감염병 백신검정과 신설
정부, 코로나19 신속접종 위해 신종감염병 백신검정과 신설
  • 조혁신
  • 승인 2021.02.23 10:45
  • 수정 2021.02.23 10:51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전담인력 26명 충원…향후 국내 백신개발 시험법도 확립

 

▲ [식품의약품안전처 제공]

정부가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백신의 신속한 접종을 위해 국가출하승인 전담기구인 '신종감염병백신검정과'를 신설하고 인력 26명을 새로 확보하기로 했다.

23일 연합뉴스에 따르면 식품의약품안전처와 행정안전부는 코로나19 백신의 국가출하승인을 때맞춰 추진하고 향후 국내 개발 백신에 대한 시험법을 확립하기 위해 이런 조치를 했다고 23일 밝혔다.

국가출하승인은 백신 등 생물학적 제제의 일관성, 안전성, 유효성을 확보하기 위해 국가가 한 번 더 품질을 확인하는 제도다.

현재 식약처에 설치된 '백신검정과'에서는 기존 독감 백신 등의 시험법 확립과 국가출하승인을 수행하고 있다. 그러나 한정된 조직과 인력만으로는 새로 도입된 코로나19 백신에 대한 시험법 확립과 신속한 국가출하승인에 어려움이 있었다.

이에 따라 정부는 식약처 소속 식품의약품안전평가원의 바이오생약심사부에 '신종감염병백신검정과'를 신설한다.

아울러 이번에 충원하는 제조·품질관리 전문인력 26명은 코로나19 백신 등 신종감염병 백신의 국가출하승인 및 시험법 개발을 수행하도록 할 예정이다.

/조혁신 기자 mrpen@incheonilbo.com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0 / 40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