IFEZ, 올해 FDI 6억 달러 유치 총력
IFEZ, 올해 FDI 6억 달러 유치 총력
  • 김칭우
  • 승인 2021.02.02 19:38
  • 수정 2021.02.02 19:34
  • 2021.02.03 8면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3대 추진전략·15개 과제 선정
송도 바이오클러스터 확대 조성
스타트업파크 융합 생태계 마련
글로벌 물류·유통 계획 가시화
/자료제공=인천경제자유구역청

인천경제자유구역청이 핵심 전략산업 투자유치 활성화 등 3대 추진 전략을 토대로 15개 과제를 선정했다. 외국인 직접투자(FDI) 신고액 6억 달러 유치를 목표로 코로나19를 극복하겠다는 계획이다. 2일 인천경제청에 따르면 FDI 6억 달러 목표는 글로벌 FDI의 2021년도 최대 10% 추가 감소 전망과 지난해 전국 경제자유구역 전체 FDI 신고액이 11.8% 감소한 실적, 코로나19 사태가 올해까지 지속될 것으로 예상되는 상황을 종합적으로 고려한 것이다.

목표 달성을 위해 인천경제청은 ▲핵심전략산업 투자유치 활성화 ▲변화된 환경에 대응하는 산업 생태계 조성 ▲혁신성장 중심 투자유치 활성화 기반 구축 등을 올해 투자유치 3대 추진전략으로 설정하고 15개의 과제를 추진해 나갈 계획이다.

주요 핵심과제로는 ▲송도 바이오클러스터 확대 조성 ▲신산업 분야 혁신성장 기반 구축 ▲바이오·헬스케어 산업 인큐베이팅 ▲첨단부품소재 공급망 확보 ▲스타트업파크와 연계한 정보통신기술(ICT) 융합 생태계 조성 ▲입주기업 비즈니스센터 운영 활성화 ▲대면-비대면이 융합된 하이브리드형 투자유치 IR ▲입주기업 성공스토리 발굴 등이다.

인천경제청은 이를 통해 바이오 분야 연구개발 및 제조시설, 신산업 원천기술 연구개발센터와 ICT 융합·부품소재 분야 국내외 기업을 적극 유치하고 청라 스타필드, 청라 코스트코, 송도 콜드체인개발, DB쉥커 등 진행 중인 글로벌 물류·유통분야 프로젝트의 완성을 가시화할 계획이다.

특히 지난해 완료한 투자유치 전략수립 용역 결과를 반영한 '2030 투자유치 전략'을 수립, 오는 2030년까지의 장기적인 투자유치 플랜과 로드맵을 완성할 예정이다. 이를 계기로 변화된 대내외 환경에 대응하는 새로운 투자유치의 목표와 방향을 제시해 IFEZ 투자유치 활성화를 견인키로 했다.

인천경제청 관계자는 “코로나19 상황이 지속되고 글로벌 FDI 전망이 낙관적이지 않아 올해도 투자유치 활동에 어려움이 예상되지만 투자유치 타겟 기업의 다양화 및 코로나 환경에 적합한 하이브리드형 마케팅, 입주기업에 대한 행정 서비스 강화 등을 통해 투자유치에 최선을 다하겠다”고 밝혔다.

/김칭우 기자 chingw@incheonilbo.com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0 / 40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