셀트리온, 코로나19 항체치료제 임상 데이터 오늘 공개
셀트리온, 코로나19 항체치료제 임상 데이터 오늘 공개
  • 정유진
  • 승인 2021.01.13 09:51
  • 수정 2021.01.13 09:52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대한약학회 주최 '하이원신약개발심포지아'서 오후 6시 발표

 

▲ /연합뉴스

셀트리온이 개발한 코로나19 항체치료제의 임상 데이터가 13일인 오늘 공개된다.

이날 오후 6시 대한약학회의 학술대회 '2021 하이원 신약개발 심포지아'에서 셀트리온은 코로나19 항체치료제 '렉키로나주''(성분명 레그단비맙·코드명 CT-P59)의 임상 2상 결과를 발표한다.

셀트리온 관계자는 "렉키로나주는 코로나19 경증 및 중등증 환자에 투약 시 중증 환자로 발전하는 비율을 낮춰 그동안 회사가 지속해서 얘기해왔던 초기 치료 효과를 입증할 것으로 예상한다"고 밝혔다.

식약처는 렉키로나주에 대해 허가심사를 진행 중이다. 셀트리온이 제출한 자료를 바탕으로 한 예비심사를 거쳐 자료와 임상시험을 한 의료기관에 대한 실태조사를 벌이고 있다.

렉키로나주가 식약처의 허가를 받으면 첫 국산 코로나19 치료제가 된다.

 

/정유진 기자 coffee17g@incheonilbo.com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0 / 40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