문대통령, 4개부처 개각…김현미 교체하고 추미애 유임
문대통령, 4개부처 개각…김현미 교체하고 추미애 유임
  • 정유진
  • 승인 2020.12.04 14:09
  • 수정 2020.12.04 14:09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 연합뉴스

문재인 대통령이 4일 4개 부처에 대한 개각을 단행한다.

이에 따라 김현미 국토부 장관은 교체하고, 후임에 변창흠 한국토지주택공사(LH) 사장을 내정했다.

변 내정자는 서울대 경제학과를 졸업했으며, 서울주택도시공사(SH) 사장, 국가균형발전위원, LH 사장 등을 거쳐 왔다.

진영 행정안전부 장관의 후임으로는 더불어민주당 전해철 의원이 내정됐다.

전 내정자는 3선 의원으로, 노무현 정부 시절 청와대 민정비서관과 민정수석을 지냈다.

박능후 보건복지부 장관의 후임으로는 권덕철 한국보건산업진흥원 원장이, 이정옥 여성가족부 장관의 후임으로는 정영애 한국여성재단 이사가 각각 내정됐다.

추미애 법무부 장관은 이번 개각 대상에서 제외됐다.

 

/정유진 기자 coffee17g@incheonilbo.com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0 / 40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