저물어가는 가을
저물어가는 가을
  • 인천일보
  • 승인 2020.11.22 18:37
  • 2020.11.23 6면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 절기상 소설(小雪)인 22일 수원시 팔달구 한 공원에서 산책에 나선 한 시민이 저물어가는 가을 속을 거닐고 있다. 23일 아침에는 찬공기가 유입 되면서 영하권 날씨가 예상된다. /김철빈 기자 narodo@incheonilbo.com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0 / 40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