여자프로농구 부천 하나원큐, 창단 이후 첫 퓨처스리그 우승
여자프로농구 부천 하나원큐, 창단 이후 첫 퓨처스리그 우승
  • 이종만
  • 승인 2020.11.19 19:3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입단 16일 지난 신인 이지우 MVP 수상

▲ 퓨처스리그 MVP 이지우. 사진제공=WKBL

여자프로농구 부천 하나원큐가 창단 이후 첫 퓨처스리그 우승을 차지했다.

하나원큐는 19일 청주체육관에서 열린 ‘KB국민은행 Liiv M 2020~2021 여자프로농구 퓨처스리그’ 삼성생명과의 경기에서 연장 접전 끝에 80대 79로 짜릿한 승리를 거뒀다.

이에 4연승을 거둔 하나원큐는 퓨처스리그 우승을 확정했다.

▲ 퓨처스리그 우승팀 하나원큐. 사진제공=WKBL

MVP는 이지우가 차지했다. 이지우는 대회 4경기 평균 21.3득점, 6.8리바운드, 10.3 어시스트를 기록하며 팀의 첫 우승에 앞장섰다. 지난 4일 하나원큐에 입단한 이지우는 입단 16일 만에 MVP를 차지하는 기쁨을 누렸다.

우승팀 하나원큐에게는 상금 1000만원, MVP를 수상한 이지우에게는 상금 200만 원이 주어진다.

정규리그는 22일 하나원큐와 KB스타즈의 경기부터 재개될 예정이다.

/이종만 기자 malema@incheonilbo.com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0 / 40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