타악과 보컬의 '신나는 썸'
타악과 보컬의 '신나는 썸'
  • 박혜림
  • 승인 2020.11.17 18:48
  • 2020.11.18 14면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수원SK아트리움서 28일 '아자일펑크' 콘서트
수원문화재단은 '아자일펑크의 일렉X어쿠스틱 타악콘서트'를 오는 28일 수원SK아트리움 소공연장에서 선보인다.

'아자일펑크'는 클래식 타악기 연주자들로 구성된 일렉트로닉&어쿠스틱 타악 공연팀으로 혜화동 마로니에 공원에서 버스킹 공연을 시작하면서 이목을 끈 밴드이다.

이번 공연은 마림바와 퍼커션 등 두드리기만 하면 소리를 낼 수 있는 타악기의 장점과 파워풀한 보컬이 더해져 펼쳐지는 신나는 타악 콘서트이다. 어쿠스틱 타악기인 '마림바'와 일렉트로닉 타악기인 '전자 마림바' 등이 어우러져 신선하고 개성 있는 사운드를 선사할 예정이다.

특히 이번 공연에서는 관객이 직접 무대에 올라와 LED 헬멧을 착용하고, 뿅망치 등을 활용하여 '아자일펑크'와 함께 '슈퍼마리오'를 연주하는 관객 참여형 공연으로 구성했다.

수원문화재단 관계자는 “이번 공연은 한국문화예술회관연합회 '방방곡곡 문화공감' 지원사업에 선정된 아자일펑크의 타악콘서트로 개성 있는 사운드를 선보일 예정”이라며 “아자일펑크는 관객들이 음악을 더욱 재미있게 즐길 수 있도록 다양한 공연을 시도하는 공연단체로 신개념 타악 퍼포먼스를 관객에게 선물할 것”이라고 말했다.

/박혜림 기자 hama@incheonilbo.com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0 / 40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