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아이돌 출연' 중국 전쟁드라마 방송 중단
'아이돌 출연' 중국 전쟁드라마 방송 중단
  • 최문섭
  • 승인 2020.11.17 14:36
  • 수정 2020.11.17 14:3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 [글로벌 타임스 캡처. 재판매 및 DB 금지]

중국에서 최근 아이돌이 출연하는 전쟁 드라마가 역사를 왜곡한다는 이유로 방영을 중단 처분을 받았다고 확인됐다.

17일 관영 글로벌 타임스에 따르면 중국 아이치이(愛奇藝), 텐센트(騰迅·텅쉰), 망고TV 등 중국 콘텐츠 플랫폼에서 지난 3일 방영을 시작한 '량젠3'(亮劍3)이 돌연 방송을 중단했다.

량젠3은 군 사령부가 화려한 별장에서 생활하고, 군 장교가 시가를 피우는 등 역사적 사실을 왜곡하는 장면이 담겨 논란이 인 끝에 방영이 중단됐다고 글로벌 타임스는 전했다.

량젠3에서는 이 외에도 팔로군(일본군과 싸운 중국공산당 주력 군대) 간호 장교가 몸에 딱 맞는 드레스를 입고 있거나 병사들이 깨끗한 제복에 헤어왁스를 바르는 등 현실과 동떨어진 모습으로 재현됐다.

연합뉴스의 취재 결과 논란이 된 량젠3은 9화 공개를 앞두고 아무 설명도 없이 아이치이, 텐센트, 망고TV 등 콘텐츠 플랫폼에서 삭제됐다.

량젠3의 주인공인 장윈룽(張雲龍)은 아이돌 출신 연기자로 웨이보(微博·중국판 트위터) 팬 1천만 명을 넘어설 정도로 중국에서 인지도가 있다. 배우자 역시 가수로 활동하고 있다.

중국 누리꾼들도 량젠3에 대해 역사를 왜곡하고 젊은 층을 오도할 수 있다며 비판의 목소리를 높였다.

중국공산당 기관지 인민일보(人民日報)도 논평을 통해 "일본의 침략에 맞서 투쟁한다는 주제를 내걸고 젊은이들을 위한 아이돌 중심의 우스꽝스러운 장르 드라마를 만들었다"며 혹평했다.

/최문섭 기자 chlanstjq92@incheonilbo.com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0 / 40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