문설 작가 ‘여인의 길’ 유화전…11월 1일까지 안산문화예술의전당
문설 작가 ‘여인의 길’ 유화전…11월 1일까지 안산문화예술의전당
  • 박혜림
  • 승인 2020.10.26 14:11
  • 수정 2020.10.26 14:11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 문설 작가의 작품 '여인의 길'.

 

안산에서 활동하고 있는 문설 작가의 ‘여인의 길’ 전시회가 오는 11월 1일까지 안산문화예술의전당 갤러리A에서 열린다.

문 작가는 “장기간에 걸친 코로나19로 인해 처진 몸과 마음에 삶의 여유와 힐링을 불어넣을 수 있도록 화사한 꽃과 여인에서 느끼는 계절의 풍미를 화폭에 담고 싶었다”고 말했다.

문 작가의 이번 전시회는 안산문화재단의 ‘일상에 예술 더하기 Life+art’ 프로젝트의 9번째 전시회로 선정됐다.

/박혜림 기자 hama@incheonilbo.com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0 / 40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