노이어, 미추홀구 주민에 코로나 극복 손소독제 기증
노이어, 미추홀구 주민에 코로나 극복 손소독제 기증
  • 김도현
  • 승인 2020.10.18 22:05
  • 수정 2020.10.18 22:07
  • 댓글 1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푸르미가족봉사단(단장 박위광)은 지난 15일 인천 미추홀구종합자원봉사센터(센터장 윤계림)를 찾아 바이러스 살균용 손 소독제 2600ℓ(시가 약 1500만 원 어치)를 기탁했다.

손 소독제는 인천 부평구 소독제 사업체인 노이어(대표 방기태)가 봉사단에 기부함으로써 성사됐다.

센터는 기탁 받은 손 소독제를 관내 주민센터(학익1동, 학익2동, 용현1·4동, 주안5동), 시장상인회(신기시장, 토지금고시장, 용남시장, 석바위시장, 용현시장), 인천시 학원연합회 등에 전달했다.

방기태 노이어 대표는 "코로나19 어려움을 겪고 있는 우리 이웃과 저소득 소외계층에게 조금이라도 도움이 된다면 좋겠다"고 말했다.

/김도현 기자 yeasman@incheonilbo.com

▲ 인천일보, INCHEONILBO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1
0 / 40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뭐야 2020-10-26 03:02:18
진짜 노이어가 해준 줄 알고 존나 설렜네 ㅅㅂ