IFEZ, 송도·영종·청라 등 고해상도 항공영상 촬영
IFEZ, 송도·영종·청라 등 고해상도 항공영상 촬영
  • 정유진
  • 승인 2020.09.28 15:14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변화하는 인천경제자유구역의 모습을 담기 위한 고해상도 항공영상 촬영이 시작됐다.

인천경제자유구역청은 22일부터 10월 말까지 예정으로 송도, 영종, 청라국제도시에 대해 고해상도 항공영상을 촬영하고 있다고 28일 밝혔다.

매년 실시되고 있는 항공영상 촬영은 국제도시의 면모를 시민들과 함께 공유하고 지형·지물의 체계적인 관리와 행정업무의 기초자료로 활용하기 위한 것이다.

항공영상 촬영은 송도(53.45㎢), 영종(52.48㎢), 청라(17.81㎢) 등 IFEZ 전 지역을 총 82코스 3천820지점으로 나누어 경비행기를 활용, 촬영하고 있다.

이번 항공영상은 최신의 ‘항공 라이다(LiDAR: 레이저 펄스를 발사하고 그 빛이 주위의 대상 물체에서 반사되어 돌아오는 것을 받아 물체까지의 거리 등을 측정하는 장치)’ 장비로 촬영된다.

인천경제청은 촬영된 고해상도 항공사진을 각종 개발계획, 인·허가, 불법 건축물 단속, 개발행위허가 관리 등 행정업무의 객관적 기초자료로 활용할 계획이다.

또 IFEZ 구석구석을 입체적으로 열람하면서 다양한 정보를 얻을 수 있는 ‘IFEZ 3차원공간정보서비스(http://3dgis.ifez.go.kr)’에서도 촬영된 고해상도의 항공사진을 시민들이 볼 수 있도록 할 계획이다.

IFEZ 3차원공간정보서비스에서는 고해상도 항공사진과 함께 ‘경관 및 건축심의용 3D건축물’, ‘지구단위계획’, ‘주요 지하시설물’ 등 각종 공간정보 서비스도 제공되고 있다.

/정유진 기자 coffee17g@incheonilbo.com

▲ 인천일보, INCHEONILBO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0 / 40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