문대통령-스가 일본총리 20분간 통화…스가 "한국, K방역 성과"
문대통령-스가 일본총리 20분간 통화…스가 "한국, K방역 성과"
  • 정유진
  • 승인 2020.09.24 14:56
  • 수정 2020.09.24 14:56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문대통령 "한일, 가장 가까운 친구"…스가 "한국, K방역 성과"
문대통령·스가, 첫 통화…코로나 대응·한반도평화 협력키로
▲ /연합뉴스

 

문재인 대통령과 스가 요시히데가 일본 총리 24일 오전 11시부터 20여분간 첫 통화를 가졌다.

강민석 청와대 대변인에 따르면 문 대통령은 "강제징용과 관련해 양국 입장에 차이가 있는 것은 사실이나, 양국 정부와 모든 당사자가 수용할 최적의 해법을 찾아 나가길 바란다"고 전했다.

또 문 대통령은 "스가 총리의 취임을 계기로 강제징용 등 양국 현안 해결을 위한 소통 노력을 새 마음가짐으로 가속하자"고 말했다. 또 "한일은 기본적인 가치와 전략적인 이익을 공유하는 가장 가까운 친구이자, 동북아 및 세계 평화와 번영을 위해 함께 협력해 나가야 할 동반자"라고 전했다.

스가 총리는 "한일 양국 관계가 과거사에서 비롯한 여러 현안으로 어려운 상황이나, 문 대통령과 함께 양국관계를 미래지향적으로 구축하기를 희망한다"고 밝했다.

코로나19와 관련해 스가 총리는 "한국이 K방역 성과를 거뒀다. 코로나의 여러 과제를 함께 해결하기 바란다"고 전했다.

/정유진 기자 coffee17g@incheonilbo.com

/정유진 기자 online01@incheonilbo.com

▲ 인천일보, INCHEONILBO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0 / 40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