국민 70.9%, 개천절 '드라이브 스루' 집회 금지해야
국민 70.9%, 개천절 '드라이브 스루' 집회 금지해야
  • 조혁신
  • 승인 2020.09.24 10:49
  • 수정 2020.09.24 10:51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 [리얼미터 제공]

 

▲ 광복절에 광화문에서 열린 집회

 

국민 10명 중 7명은 개천절 '드라이브 스루' 방식의 집회에 반대한다는 여론조사 결과가 24일 나왔다.

리얼미터가 TBS 의뢰로 전날 전국 18세 이상 500명을 대상으로 조사한 결과, 응답자의 70.9%가 '코로나 19 방역 차원에서 금지해야 한다'고 답했다.

'집회의 자유는 권리이기에 보장해야 한다'는 응답이 23.6%, '잘 모른다'는 답변은 5.5%로 집계됐다.

이 조사의 오차 범위는 95% 신뢰수준에서 ±4.4%포인트다.

/조혁신 기자 mrpen@incheonilbo.com

▲ 인천일보, INCHEONILBO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0 / 40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