코로나19 여파로 2분기 해외직접투자액 감소
코로나19 여파로 2분기 해외직접투자액 감소
  • 정유진
  • 승인 2020.09.18 14:15
  • 수정 2020.09.18 14:16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18일 기획재정부가 발표한 '2분기 해외직접투자 동향'에 따르면 2분기 해외직접투자액은 121억4천만달러로 한 해 전보다 27.8% 줄었다.

2018년 1분기(-27.9%) 이후 2년 만에 처음 감소했던 1분기(-4.0%)에 이어 2개 분기 연속 감소한 모습이다.

해외직접투자 급감의 이유로는 코로나19 확산 사태가 큰 영향을 미쳤다.

이에 따라 제조업 분야 해외직접투자액은 1년 전보다 62.7% 급감한 21억5천만달러로 집계됐다.

전체 투자액 중 가장 비중이 큰 금융·보험업(41.6%)도 1년 전보다 21.3% 감소한 50억5천만달러였다. 부동산업이 16억달러, 광업 9억9천만달러로 그 뒤를 이었다.

 

/정유진 기자 coffee17g@incheonilbo.com

▲ 인천일보, INCHEONILBO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0 / 40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