유나이티드제약, 코로나19 치료제 임상 2상 시험계획
유나이티드제약, 코로나19 치료제 임상 2상 시험계획
  • 정유진
  • 승인 2020.09.18 14:15
  • 수정 2020.09.18 14:16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 /연합뉴스

 

한국유나이티드제약은 코로나19 치료제 후보물질 'UI030'의 임상 2상 시험 계획을 식품의약품안전처에 제출했다고 18일 밝혔다.

해당 후보물질은 유나이티드제약에서 천식 치료제로 개발해 온 부데소나이드와 아포르모테롤의 복합제(UI030)로, 항바이러스 효과와 면역조절 효과를 동시에 나타내도록 개발됐다.

유나이티드제약은 흡입제 형태라 환자의 자가 투여가 가능하고, 약물이 폐에 직접 닿는 방식이어서 전신 부작용이 발생할 위험도 낮을 것으로 전망했다.

식약처의 승인을 거쳐 임상 1상 없이 바로 임상 2상 시험을 할 예정이다.

유나이티드제약 관계자는 "임상 2상에서 코로나19 환자의 호흡곤란 증상 개선을 입증하고 3상 조건부 허가를 신청하겠다"며 "필리핀 등 해외 임상도 논의 중"이라고 밝혔다.

 

/정유진 기자 coffee17g@incheonilbo.com

▲ 인천일보, INCHEONILBO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0 / 40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