지역화폐 내년 발행규모 15조원대로 확대
지역화폐 내년 발행규모 15조원대로 확대
  • 조혁신
  • 승인 2020.09.17 10:18
  • 수정 2020.09.17 14:47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김태년, 민주당 정책조정회의에서 밝혀
"음주운전 방조 동승자 처벌강화 조속 추진"

 

▲ 더불어민주당 김태년 원내대표가 17일 국회에서 열린 정책조정회의에서 발언하고 있다.

 

지역사랑 상품권 발행 규모가 내년에 15조원대로 대폭 확대된다.

더불어민주당 김태년 원내대표는 17일 정책조정회의에서 "민주당과 정부는 내년도 예산에서 지역사랑 상품권의 발행 규모를 15조원대로 대폭 확대할 것"이라고 말했다.

김 원내대표는 이날 "지역 화폐가 코로나(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 상황에도 지역경제 활성화에 효자 노릇을 톡톡히 했다"면서 이같이 밝혔다.

그는 "지난해 지방행정연구원에 따르면 재정투입에 따른 지역 화폐 발행의 승수 효과는 생산 유발액 기준 1.78배, 부가가치 유발액 기준 0.76배"라며 "지역 화폐가 지역 내 선순환 경제 생태계를 만든다는 것을 입증하는 것"이라고 지적했다.

이어 "상품권 생산과 관리비용 문제를 해결하기 위해 모바일 간편결제 시스템을 도입할 필요가 있다"면서 "민주당은 앱 기반 소상공인 간편결제 시스템에 대한 법적 근거를 마련하기 위해 노력할 것"이라고 강조했다.

/조혁신 기자 mrpen@incheonilbo.com

▲ 인천일보, INCHEONILBO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0 / 40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