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반기 세계 통신장비시장 화웨이 1위 독주…삼성은 7위
상반기 세계 통신장비시장 화웨이 1위 독주…삼성은 7위
  • 조혁신
  • 승인 2020.09.10 11:38
  • 수정 2020.09.10 11:38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델오로 조사결과…"중국 대규모 5G 투자 수혜"

 

▲ [화웨이 제공]

 

상반기 세계 통신장비 시장에서 화웨이가 31% 시장 점유율을 차지하며 2위 노키아 14%와 격차를 벌리면서 독주를 이어갔다. 반면 국내 1위 업체 삼성전자는 7위에 그쳤다.

화웨이는 10일 시장조사업체 델오로그룹 조사 결과 상반기 세계 통신장비 시장에서 31%의 시장 점유율로 1위를 차지했다고 밝혔다. 이는 전년 동기 28%보다 3%포인트 높아진 것으로, 중국의 대규모 5G 투자 수혜를 봤다고 화웨이는 설명했다.

노키아는 14%로 2위 자리를 지켰지만, 점유율은 2%포인트 낮아졌다.

이어 3~5위는 에릭슨(14%), ZTE(11%), 시스코(6%) 순이었다. 6위는 시에나, 7위는 삼성전자였다.

상반기 세계 통신장비 시장 규모는 전년 동기보다 4% 증가했다.

델오로그룹은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에 따른 글로벌 공급망 차질이 차츰 안정화됐고, 중국의 대규모 인프라 투자에 따라 2분기 성장률이 시장 예측을 웃돌았다고 설명했다.

하반기에도 성장세가 이어져 올해 시장 규모가 전년보다 5% 커질 것으로 예상했다.

/조혁신 기자 mrpen@incheonilbo.com

▲ 인천일보, INCHEONILBO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0 / 40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