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재림 감독 신작 영화 '비상선언' 촬영 중단
한재림 감독 신작 영화 '비상선언' 촬영 중단
  • 곽승신
  • 승인 2020.08.31 14:24
  • 수정 2020.08.31 14:23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 [쇼박스 제공]

 

한재림 감독의 신작 '비상선언'이 촬영을 중단했다.

배급사 쇼박스는 "배우와 현장 스태프들의 건강 및 안전과 '코로나19'의 확산 방지를 위해 안전을 위하여 촬영을 잠정 중단하기로 결정했다"고 31일 밝혔다.

앞서 이 영화에 참여하고 있는 한 관계자가 외부에서 확진자와 접촉한 사실이 확인돼 검사를 받았고, 음성 판정을 받았으나 예방적 자가 격리 조치된 상태다.

쇼박스는 "방역 수칙을 철저히 준수해 촬영을 진행하지만 예상하지 못하는 감염 위험이 여전히 존재하는 만큼, 향후 촬영 지속 여부를 검토해 달라는 제작사 측의 요청이 있었다"고 밝혔다.

지난 5월 크랭크인한 '비상선언'은 사상 초유의 재난 상황에 직면한 항공 재난 영화로 송강호, 이병헌, 전도연, 김남길, 임시완, 박해준 등이 출연한다.

/곽승신 기자 kisse@incheonilbo.com

▲ 인천일보, INCHEONILBO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0 / 40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