박윤국 포천시장, 한탄강 범람 현장 재난시설 점검
박윤국 포천시장, 한탄강 범람 현장 재난시설 점검
  • 이광덕
  • 승인 2020.08.06 16:11
  • 수정 2020.08.07 15:11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 박윤국 포천시장이 6일 집중호우로 범람한 한탄강유역의 재난시설을 점검하고 있다./사진제공=포천시

연일 계속되는 집중호우로 한탄강이 범람하는 등 피해가 속출하고 있다.

포천과 가까운 강원도 철원군은 한탄강이 범람해 인근 마을 주민들이 긴급히 대피하는 등 피해가 크다.

포천은 다행히 한탄강 범람으로 인한 피해는 발생하지 않았다.

이런 가운데 박윤국 포천시장은 6일 영북면 한탄강유역의 재난시설을 점검하고 조속한 복구와 지원을 약속했다.

박 시장은 “앞으로도 많은 양의 호우예보가 예상된다. 기상예보뿐 아니라 철원, 연천 등 인근 시군의 기상예보도 철저히 파악해 안전에 만전을 기해달라”며 “계속된 비상근무로 매우 힘들겠지만, 시민의 생명과 재산을 지킨다는 사명감을 갖고 업무에 임해 달라”고 당부했다.

한편, 시는 지난 1일부터 집중호우로 인한 패해 방지를 위해 24시간 비상대응체계를 운영하고 있다.

/포천=이광덕 기자 kdlee@incheonilbo.com

 

▲ 인천일보, INCHEONILBO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0 / 40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