인천 송도서 '대한민국화학제조산업대전'
인천 송도서 '대한민국화학제조산업대전'
  • 곽안나
  • 승인 2020.07.27 19:19
  • 수정 2020.07.27 19:19
  • 2020.07.28 7면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내달 5~7일…소부장 기업 홍보·판로개척

국내 대표 소부장(소재·부품·장비) 전문 전시회 '2020 대한민국화학제조산업대전'이 오는 8월 5∼7일 3일간 인천 송도컨벤시아에서 열린다.

코로나19로 어려워진 화학산업에 활력을 불어넣을 이번 전시회는 인천관광공사와 ㈜메쎙이상 주최로 진행된다.

세계 전시산업 분야 최고 권위 국제기구인 UFI(국제전시협회)의 국제인증을 받은 인천 최초의 전시회인 '2020 대한민국 화학제조산업대전'은 제11회 국제코팅접착필름산업전, 제8회 국제첨단표면처리·도장산업전, 제2회 국제화학·바이오 장비&분석기기전 등 3개 전시회가 동시 개최된다.

130여개 관련 기업이 참가하며 온라인 수출상담회, 전문 콘퍼런스, 기술세미나 등도 동시에 열려 첨단기술과 제품을 홍보하는 교류의 장으로 꾸며진다.

전시회 부대행사로는 국내 소부장(소재·부품·장비) 기업의 해외 진출을 위한 KOTRA 해외 바이어 초청 온라인 수출상담회가 진행된다.

이번 전시회는 참가기업이 코로나로 입국하지 못하는 다양한 유효 바이어를 만날 수 있도록 온라인으로 진행해 초청 바이어 수를 대폭 늘렸다. 효율적인 상담회가 진행될 수 있도록 참가기업과 해외 바이어가 사전 매칭을 통해 서로 수요를 확인하고 전시회 현장에서는 체계적인 화상 상담을 운영한다.

또한 뿌리 산업 및 소부장(소재·부품·장비) 중소기업들이 자사의 최신 제품·기술을 바이어에게 소개할 기회의 장인 참가기업 기술세미나와 표면기술 교류회, 기술규제 대응지원 세미나와 같은 다양한 전문 콘퍼런스가 준비된다. 참가기업에 최신산업동향과 신기술에 대한 정보를 전달하고 산업경쟁력을 제고시킬 계획이다.

이 밖에도 전시회의 사회적 가치 창출 증진을 위해 인천테크노파크 인천뿌리산업일자리센터와 함께 뿌리 산업 채용상담회, 지원정책 안내, 이력서 사진촬영, 컨설팅 등 다양한 취업 관련 정보를 제공, 코로나19로 인한 취업난을 해소하고 인천 뿌리 산업의 경쟁력을 높일 계획이다.

행사는 중앙재난안전대책본부의 전시행사 운영지침에 따라 4단계의 철저한 방역시스템을 적용해 진행한다.

▲국내 전시장 최초 플라즈마 살균방역장치 설치 ▲입장객 전원 발열 체크, 에어샤워, 마스크·비닐장갑 착용, 전자출입명부(QR코드), 입장 전 2차 발열 체크 ▲비대면 무인 키오스크 운영, 1.5m 거리 두기 입장, 비상 의료인력 상주 등 참가기업과 전시장을 찾게 될 다수의 바이어가 안전하게 전시장을 방문할 수 있도록 철저한 방역을 통해 개최될 예정이다.

정재균 인천관광공사 전시사업팀 팀장은 “전시산업은 코로나19로 위축된 경제회복을 위해서도 매우 중요한 역할을 해야 하며, 어려운 중소기업의 판로개척을 위해서 꾸준히 개최돼야 한다”라며 “대한민국화학제조산업대전이 철저하고 안전한 방역을 통해 성공적으로 개최돼 국내 소부장(소재·부품·장비) 기업들에 판로를 제공하고 뿌리 산업을 이끄는 대표 산업 박람회로 성장할 수 있도록 적극적으로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곽안나 기자 lucete237@incheonilbo.com

▲ 인천일보, INCHEONILBO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0 / 40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