안산시청 이아란, 단오장사 매화급 꽃가마
안산시청 이아란, 단오장사 매화급 꽃가마
  • 안병선
  • 승인 2020.07.26 21:09
  • 수정 2020.07.26 21:14
  • 2020.07.27 16면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안산시는 시청 여자 씨름부 소속 이아란(24)이 '2020 영덕 단오장사 씨름대회'에서 매화급 장사에 등극했다고 26일 밝혔다.

이아란은 최근 경북 영덕문화체육센터에서 열린 대회 마지막 날 여자부 매화급(60㎏급) 결승전에서 최강자로 꼽히는 양윤서(구례군청)를 2대 1로 제압했다.

지난해 추석장사, 올해 설날장사 씨름대회에서 매화급 정상에 올랐던 이아란은 이로써 통산 세 번째 장사 타이틀을 거머쥐게 됐다.

올 초 안산시청으로 이적한 이아란은 조경덕 감독을 만나 기량이 급성장하며 매화급의 새로운 강자로 떠오르고 있다.

한편 이번 대회에서 안산시청은 이아란 외에도 김다혜가 국화급 2위를 차지했으며, 김은별이 매화급 3위에 오르며 여자 씨름 명가의 명성을 이어가고 있다.

/안산=안병선 기자 bsan@incheonilbo.com

▲ 인천일보, INCHEONILBO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0 / 40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