X
이낙연 대권선호도 30.8% 1위 이재명 15.6% 2위...윤석열 3위
이낙연 대권선호도 30.8% 1위 이재명 15.6% 2위...윤석열 3위
  • 조혁신
  • 승인 2020.06.30 10:18
  • 수정 2020.06.30 10:18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선두 이낙연, 두달 전 40.2%→30.8%

 

▲ [리얼미터 제공]

 

리얼미터의 대권주자 여론조사에서 이낙연 의원과 이재명 경기지사가 1위 2위를 굳건히 지켰다. 윤석열 검찰총장은 10%대를 기록하며 3위로 치고 올라왔다.

30일 리얼미터에 따르면 지난 주중(6월22∼26일) 실시한 차기 대권주자 선호도 조사에서 윤 총장은 10.1%로 민주당 소속 이낙연 의원(30.8%) 이재명 경기지사(15.6%)의 뒤를 이었다.

윤 총장은 리얼미터 조사 대상에 이번에 처음 포함됐다.

이낙연 의원의 선호도는 전달보다 3.5%포인트 떨어졌다. 리얼미터 최고치였던 4월28일 40.2%에서 9.4%포인트 하락한 수치다.

이재명 지사는 전달보다 1.4%포인트 올랐다.

리얼미터는 "윤 총장이 모름·무응답 등 유보층과 홍준표 황교안 오세훈 안철수 등 범보수·야권주자의 선호층을 흡수했다"며 "이낙연·이재명과 함께 3강 구도가 형성됐다"고 분석했다.

3명에 이어 홍준표 의원 5.3%, 황교안 전 미래통합당 대표 4.8%, 오세훈 전 서울시장 4.4%, 안철수 국민의당 대표 3.9%로 나타났다.

윤 총장과 함께 처음 대상에 포함된 임종석 전 청와대 비서실장의 선호도는 1.5%였다.

이번 조사는 오마이뉴스의 의뢰로 전국 성인 남녀 2537명을 대상으로 진행됐다. 표본오차는 95% 신뢰수준에 ±1.9%포인트다.

자세한 내용은 리얼미터나 중앙선거여론조사심의위원회 홈페이지를 참조하면 된다.

/조혁신 기자 mrpen@incheonilbo.com

▲ 인천일보, INCHEONILBO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0 / 40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