임시완-신세경, JTBC 드라마 '런온'서 만난다
임시완-신세경, JTBC 드라마 '런온'서 만난다
  • 조혁신
  • 승인 2020.06.24 10:53
  • 수정 2020.06.24 10:53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배우 임시완-신세경
배우 임시완-신세경

배우 임시완과 신세경이 새 드라마 '런온'에서 만난다.

JTBC는 올 겨울 방송 예정인 새 드라마 '런온' 주연으로 배우 신세경과 임시완이 발탁됐다고 24일 밝혔다.

이 드라마는 같은 한국말을 쓰면서도 소통이 어려운 시대, 서로 다른 세계에 살던 사람들이 각자의 언어로 소통하고 관계를 맺으며, 사랑을 향해 '런온'한다는 내용의 로맨스 드라마다.

임시완은 뒤를 돌아보는 순간 패배하는 단거리 육상 국가대표 기선겸 역을, 신세경은 수없이 앞과 뒤를 되감아 봐야 하는 외화 번역가 오미주 역을 맡는다.

임시완, 신세경 외에도 최수영, 강태오의 출연이 결정됐다.

드라마 '김과장'을 연출한 이재훈 PD와 신예 박시현 작가가 손을 잡았다.

 

/조혁신 기자 mrpen@incheonilbo.com

▲ 인천일보, INCHEONILBO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0 / 40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